제42주년 5.18 기념식, 달라스에서도 ‘엄수’

제42주년 5.18 기념식, 달라스에서도 ‘엄수’

Share This Post

제42주년 5.18 기념식이 주달라스영사출장소(김명준 소장), 달라스한인회(회장 유성주), 그리고 5.18 기념재단 달라스 지회(회장 김강) 공동주최로 18일(수) 오전 11시 달라스한인문화센터 아트홀에서 열렸다.

김명준 소장의 대통령 기념사 대독, 유성주 한인회장과 김강 5.18재단 달라스지회장의 기념사, 그리고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유성주 한인회장은 “나라의 주인인 평범한 국민이 가족의 자유와 나라의 자유를 향해 나아갈 때 평범이 비범이 되는 것을 광주의 영령들은 우리에 남겨줬다”며 “우리는 비록 미국에 살고 있지만 5월의 그 숭고한 정신이 계승되며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김강 회장은 “임을 위한 행진곡이 민주화운동을 하는 국가들에게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자국노래로 번역하여 부르는 민주화 노래가 되었으니, 5.18 민주화 운동이 참으로 대단한 민주화 운동이 아닐 수 없다”며 “호남은 대한민국의 혼과 맥이 숨쉬는 우리의 정신적, 문화적, 역사적 자산이며 고향이다”고 피력했다.

토니 채 기자 editor@texasenews.com

김명준 출장소장
김강 5.18재단 달라스지회장

More To Explore
NEWS

달라스한인회, ‘사랑의 K-푸드 나눔 행사’ 개최

달라스한국노인회, 달라스한국어머니회, 텍사스한국어머니회 등에 라면 기부 달라스한인회(회장 유성주)가 새해를 맞아 달라스한국노인회(회장 오흥무), 달라스한국어머니회(회장 최영휘), 텍사스한국어머니회(회장 박순아) 등 대표적인 시니어 한인 단체들을 방문해 사랑의 케이 푸드(K-FOOD)

NEWS

“달라스 한인사회는 북텍사스의 중요한 일원”

달라스 한인회, 미주한인의 날 120주년 기념식 거행 50여년의 달라스 한인이민역사는 미주 한인 이민사의 한 축을 담당하며 북텍사스의 각 지방정부들도 무시할 수 없는 커뮤니티로 성장을 거듭하고